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文 "칠십 평생 이렇게 못하는 정부는 처음"

    김태준 기자

    발행일 : 2024.04.02 / 종합 A5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부산 사상 등 찾아 野 지지 호소

    문재인 전 대통령은 1일 "칠십 평생 이렇게 못하는 정부는 처음 본 것 같다"고 했다. 문 전 대통령은 이날 오후 더불어민주당 이재영(양산갑) 후보와 함께 경남 양산 물금읍 벚꽃길을 방문한 자리에서 현 정부에 대해 "정말 무지하고 무능하고, 무도하다"며 "이번에 꼭 우리 민주당 또 조국혁신당, 새로운미래 등 야당들이 함께 좋은 성적을 거둬서 정말 이 정부가 정신을 차리도록 해줘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앞서 문 전 대통령은 부산 사상구를 방문해 배재정 민주당 후보를 격려하기도 했다. 배 후보에 따르면 문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11시 부산 사상구 괘법동에 있는 낙동강 벚꽃길을 찾았다. 파란색 점퍼와 청바지 차림의 문 전 대통령은 부인 김정숙 여사와 함께 1시간 30분 동안 벚꽃길을 걸으며 시민들에게 배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배 후보에게 "오랜 기간 고생 많았다"며 "건강 잘 챙기고 최선을 다해 좋은 결과가 있기를 바란다"며 격려했다고 배 후보는 전했다. 이후 대통령 재임 시절 방문했던 사상구 한 재첩국 식당에서 식사를 한 뒤 오후 1시 반쯤 양산으로 향한 것으로 전해졌다.

    전직 대통령의 선거 지원에 대해 야권은 "당연하다"는 반응이지만, 국민의힘에선 "잊혀지고 싶다던 분의 현실 정치 개입이 과도하다"는 비판도 나왔다.
    기고자 : 김태준 기자
    본문자수 : 664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