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尹, 의료개혁 관련 오늘 대국민 담화

    최경운 기자

    발행일 : 2024.04.01 / 종합 A1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대통령실 "의대 2000명 증원 설명… 의료계에는 대화 메시지 밝힐 것"

    윤석열<사진> 대통령이 1일 정부의 의료 개혁을 둘러싼 의료계 반발 사태 등 주요 국정 현안과 관련해 대국민 담화를 발표한다. 의대 증원 방침에 전공의 등의 집단 반발이 7주째 이어지는 상황에서 윤 대통령이 의업(醫業) 정상화를 위한 해법을 제시할지 주목된다.

    대통령실은 31일 언론 공지를 통해 "의료 개혁, 의사 증원 추진 경과에 대해 국민 여러분께서 여전히 궁금해하신다는 의견이 많아 대통령이 '국민께 드리는 말씀'을 통해 직접 소상히 설명드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대통령이 담화를 통해 지역·필수 의료 문제 해결 등을 위해 의대 2000명 증원이 도출된 과학적 근거 등 경위를 소상히 설명하면서 의료계에도 대화를 통해 개혁 작업을 함께 추진하자는 메시지를 밝힐 것으로 안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지난주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 제안으로 한덕수 국무총리와 의료계 간 협의가 시작됐지만 전공의 미복귀 문제 등이 해결 기미를 보이지 않자 담화를 발표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윤 대통령은 담화에서 의료 취약 지역 의사 부족분과 고령화 등으로 인한 의료 수요 대응을 위해 의대 정원을 매년 2000명씩 늘리는 게 불가피하는 점을 설명할 것으로 알려졌다. 의료계 일각에선 증원 규모 산정 근거 등에 의문을 제기하며 재조정을 요구하고 있다.

    이와 관련, 대통령실 관계자는 "대통령은 의료 개혁이 정치적 이익과 무관하게 국민 이익을 위해 추진해야 할 국가 개혁 과제란 점을 밝히되 의료계가 대화에 나서 달라고 간곡히 요청할 것으로 안다"며 "대통령은 의료계의 합리적인 목소리에는 귀를 기울이겠다는 입장"이라고 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서울 명성교회에서 열린 부활절 연합 예배에서 "더 낮은 자세로 국민 목소리에 귀 기울이겠다"고 했었다.
    기고자 : 최경운 기자
    본문자수 : 901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