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화요바둑] 중국 바둑계 춘추전국 양상… 구쯔하오, 한 달만에 1위 복귀

    발행일 : 2024.02.13 / 사람 A20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중국 바둑 랭킹 싸움이 점입가경이다. 구쯔하오(26·사진)가 한 달 만에 1위에 복귀했고 1위 딩하오(24)는 3위로 내려갔다.

    오랜 기간 간판스타로 활약해온 커제(27)는 2위로 두 계단 도약, 선두 탈환에 바짝 다가섰다.

    구쯔하오는 지난해 9월 이후 4개월 연속 보유해온 톱 랭커 자리를 지난달 딩하오에게 내주고 2위로 내려갔었다. 통산 1위 횟수는 구쯔하오가 5회, 딩하오는 1회.

    커제는 작년 4월 마지막 1위를 기록한 후 3~4위권을 오가다 2월 랭킹에서 2위로 반등했다. 51개월 연속, 통산 92회에 걸쳐 차지했던 1위 탈환이 가능해 보인다.

    2월 기준 랭킹 점수 간격은 1·2위가 1.6점, 2·3위는 1.5점에 불과해 상위 랭커들 간 선두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질 전망이다. 신진서가 월등한 점수 차로 50개월째 1위를 지키고 있는 한국과 대비된다.
    장르 : 고정물
    본문자수 : 469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