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도서] ARM, 모든 것의 마이크로칩

    채민기 기자

    발행일 : 2024.02.03 / Books A19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제임스 애슈턴 지음백우진 옮김|생각의힘488쪽|2만7000원

    ARM은 공기(空氣)와도 같은 기업이다. 전 세계 모바일 AP(스마트폰의 두뇌에 해당하는 반도체)의 거의 100%가 ARM 설계를 기반으로 만들어져도 사용자들은 ARM을 모른다. ARM은 반도체 설계만 전문으로 하고 직접 만들지 않기 때문이다. 애플·삼성을 비롯해 구글, 테슬라 등이 모두 ARM의 고객사이거나 투자사다. AI(인공지능) 반도체 시장을 장악한 엔비디아가 ARM을 인수하려 했다가 '수퍼 갑'의 출현을 우려한 규제 당국과 경쟁사들의 반대로 무산된 일이 이 기업의 위상을 보여준다.

    영국의 금융 저널리스트인 저자가 1985년 창업부터 2023년 뉴욕 증시 상장 직전까지 ARM의 역사를 조명했다. 공장 하나 없는 기업의 성공 비결은 '아이디어'. "자신 있게 팔 수 있는 아이디어, 운을 시험해 볼 아이디어, 생존을 위해 변용 가능한 아이디어, 광범위한 공동 작업의 중심이 되는 아이디어. 그게 ARM이 성공한 방식이다."

    스마트폰부터 첨단 무기까지 모든 곳에 '산업의 쌀' 반도체가 있다. 비(非)메모리 시장에서 벌어지는 지각변동을 따라가다 보면 메모리 분야에만 치중해 온 '반도체 코리아'가 나아가야 할 길을 생각하게 된다.
    기고자 : 채민기 기자
    본문자수 : 675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