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올겨울에도 '얼죽아(얼어 죽어도 아이스)'!

    송혜진 기자

    발행일 : 2023.11.27 / 경제 B4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찬 음료 선호하는 '젊은층' 덕에 아이스 판매율 60% 이상 유지
    아무리 추워져도 절반은 넘겨

    커피 전문점 스타벅스 코리아는 영하의 한겨울에도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찾는 이른바 '얼죽아(얼어 죽어도 아이스 아메리카노)'족 덕분에 아이스 음료 판매 비율이 계절 상관없이 60%대 이상을 유지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스타벅스 코리아는 올해 초부터 지난 23일까지 국내 스타벅스 매장에서 팔려나간 음료 판매율을 봤을 때 아이스 음료 판매 비율은 77%였다고 했다. 4잔 중 3잔이 아이스 음료로 팔렸다는 것이다. 작년 11월부터 올해 2월까지 팔린 겨울 음료 중 아이스 음료 판매 비율은 61% 정도였고, 가장 추웠던 지난 1월의 아이스 음료 판매 비율도 57%로 절반을 넘겼다. 지난 2월엔 이보다 높은 64%였다. 한여름인 6~8일엔 87~89%까지 치솟았다.

    스타벅스 코리아 측에 따르면 본래 10년 전 아이스 음료는 전체 판매 비율의 절반을 밑돌았다. 차가운 음료가 뜨거운 음료보다 많이 팔리기 시작한 것은 2015년 무렵부터다. 20~30대 젊은 소비자 층이 전체 소비자의 절반가량을 차지하면서 차가운 음료 비율이 51%, 뜨거운 음료 비율이 49%로 역전됐고, 이후로 차가운 음료 판매가 계속 늘어났다는 것이다. 스타벅스 코리아 관계자는 "젊은 소비자일수록 차가운 음료를 선호하는 경향이 강하다"고 말했다.

    전국에 약 140개 매장이 있는 커피 전문점 폴바셋에서도 차가운 음료는 뜨거운 음료보다 더 많이 팔린다. 폴바셋에 따르면 작년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 3개월 동안 팔려나간 음료 중 아이스 음료 판매 비율은 62%였다. 폴바셋 관계자는 "날씨가 추워져도 아이스 음료 판매율은 60% 아래로 떨어지지 않는다"고 했다.
    기고자 : 송혜진 기자
    본문자수 : 824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