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TV조선] 스승이 말하는 트로트 스타의 과거

    발행일 : 2023.11.21 / TV A27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 밤 10시

    TV조선은 21일 밤 10시 '화요일은 밤이 좋아(이하 '화밤')'를 방송한다.

    안성훈, 박지현, 진해성, 나상도, 최수호 등이 출연해 노래 대결을 벌인다. 이들이 트로트계 스타로 떠오르기까지 도움을 준 스승들이 함께 출연하는 '나의 스승님' 특집이다.

    이날 트로트 가수들의 스승으로 판소리 명창이 여럿 출연해 이목을 끈다.

    홍지윤의 스승 유수정, 김태연의 스승 박정아, 최수호의 스승 왕기철 등이다. 사제 간 이야기가 웃음을 자아낸다.

    유수정은 제자 홍지윤에 대해 "(대학교 때) 열심히 안 하고 뺀질거리던 스타일"이라고 농담하듯 말해, 홍지윤을 당황하게 한다. 최수호 역시 유수정에게 가르침을 받은 적이 있다. 그는 "(유수정이) 고등학교 시절 예술 감독님이셨다. 제가 뺀질거리다가 호되게 혼난 기억이 있다"고 스스로 고백한다. 최수호는 유수정이 "판소리 끝판왕"이라며 존경심을 보인다.

    이날 방송에선 스승들도 피해 갈 수 없는 대결 무대가 펼쳐진다. 오랜 경험이 묻어나는 무대에 박수가 쏟아진다.
    본문자수 : 539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