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피겨 스타 하뉴 3개월 만에 이혼

    최수현 기자

    발행일 : 2023.11.20 / 스포츠 A27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지난해 은퇴한 일본 피겨스케이팅 수퍼스타 하뉴 유즈루(29·사진)가 결혼 소식을 알린 지 석 달 만에 이혼을 발표했다.

    하뉴는 지난 17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내 파트너(전 아내)와 가족, 관계자에 대한 비방과 스토킹, 승인받지 않은 인터뷰와 보도"로 어려움을 겪어왔다며 "나는 내 파트너가 어떠한 제한도 없이 행복하기를 원하기 때문에 이혼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하뉴는 지난 8월 4일 소셜미디어에 결혼을 알렸지만 아내가 누구인지 공개하지 않았다. 하뉴는 전 아내가 오랫동안 집 밖으로 나가지 못했으며, 수상한 차량과 사람들이 주변을 배회한다면서 "이런 상황에서 내 파트너와 나 자신을 안전하게 지키는 것이 극도로 어렵다"고 했다.
    기고자 : 최수현 기자
    본문자수 : 376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