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현대모비스 대표 이규석, 현대제철 대표엔 서강현

    정한국 기자

    발행일 : 2023.11.18 / 경제 A21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현대차그룹 하반기 인사 단행

    현대차그룹이 17일 2023년 하반기 대표이사·사장단 임원 인사를 단행하고, 현대모비스 신임 대표이사(사장)에 현대차·기아 구매본부장 이규석 부사장을, 현대제철 대표이사(사장)에 현대차 기획재경본부장 서강현 부사장을 각각 승진 임명했다.

    현대차그룹은 "사업 성과와 역량이 검증된 리더를 주요 그룹사의 신임 대표로 배치해 성과 중심의 책임 경영 체제를 강화하고, 미래 핵심 전략 실행을 가속하겠다"고 밝혔다.

    이규석 신임 대표는 현대차그룹의 공급망 관리와 관련한 최고 전문가 중 한 사람으로, 코로나 사태 때 발생한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에 경쟁사에 비해 대처를 잘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현대제철 대표에 오른 서강현 신임 사장은 그룹 재무 분야 전문가로, 2021년부터 현대차의 기획 부문도 담당하면서 전략 수립에도 관여했다. 2019~2020년 현대제철 최고재무책임자(CFO)를 맡기도 해 현대제철 경영에도 밝다.

    현대모비스 조성환 사장과 현대제철 안동일 사장은 각각 현대차그룹 고문으로 위촉됐다. 특히 지난해 한국인 최초로 국제표준화기구(ISO) 회장에 당선된 조 사장은 내년 ISO 회장에 공식 취임해 2년간 활동할 예정이다.
    기고자 : 정한국 기자
    본문자수 : 596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