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제59회 대종상영화제… 이병헌·김서형 남녀주연상, '콘크리트 유토피아' 6개 부문 수상

    신정선 기자

    발행일 : 2023.11.16 / 사람 A25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영화 '콘크리트 유토피아'가 15일 제59회 대종상영화제에서 작품상 등 6개 부문을 수상했다.

    이날 경기아트센터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콘크리트 유토피아'는 작품상 외 시각효과상(은재현), 음향효과상(김석원), 미술상(조화성) 등을 가져갔다. 감독상은 '밀수'의 류승완 감독이 받았다. 배우 이병헌('콘크리트 유토피아')과 김서형(사진·'비닐하우스')이 각각 남녀 주연상을 받았다. 배우 오정세('거미집')와 김선영('콘크리트 유토피아')이 남녀 조연상을, 김선호('귀공자')와 김시은('다음, 소희')이 신인 남녀 배우상을 각각 수상했다.

    공로상은 배우 장미희에게 돌아갔다.

    OTT 드라마에 시상하는 4개 상은 '무빙'(시리즈 작품상, 시리즈 여우상 한효주)과 '카지노'(시리즈 감독상 강윤성, 시리즈 남우상 최민식)가 2개 부문씩 차지했다.
    기고자 : 신정선 기자
    본문자수 : 443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