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새마을금고 중앙회장 권한 축소, 전문경영인 체제로"

    김지섭 기자 안준현 기자

    발행일 : 2023.11.15 / 경제 B1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자문위, 경영 혁신안 발표

    대규모 인출과 임직원 비위로 논란을 빚은 새마을금고가 중앙회장 권한을 축소하고 전문 경영인 체제를 도입한다. 행정안전부의 새마을금고 감독 권한은 유지하되 금융감독원과 광범위한 공동 검사를 벌이기로 했다.

    새마을금고 경영혁신자문위원회는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한 '새마을금고 경영혁신안'을 14일 발표했다. 혁신안에 따르면 중앙회장에게 집중된 권한을 분산하기 위해 전무·지도이사를 폐지하고 업무 전반을 총괄하는 '경영대표이사'로 개편해 전문 경영인 체제를 도입한다. 중앙회장은 연임제에서 4년 단임제로 바뀐다. 중앙회장 권한은 대외 활동을 하고, 이사회 의장 역할만 하는 것으로 축소한다. 가장 큰 관심을 모은 새마을금고에 대한 감독권을 행안부에서 금융위원회로 옮기는 문제는 이번 혁신안에 포함되지 않았다.
    기고자 : 김지섭 기자 안준현 기자
    본문자수 : 399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