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한국바그너협회 30주년 음악회

    김성현 기자

    발행일 : 2023.11.14 / 문화 A18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한국바그너협회 30주년 기념 음악회가 19일 오후 5시 서울 평창동 서울아트센터 도암홀에서 열린다. 서울아트센터 도암홀은 서울예고 개교 70주년을 맞아서 올해 개관한 전문 공연장이다.

    1993년 창립된 한국바그너협회는 주미 대사를 역임한 고(故) 김경원 전 사회과학원장이 초대 회장을 지낸 전문 음악인과 애호가들의 모임이다. 이날 음악회에서는 독일 오페라 작곡가 바그너(1813~1883)의 '지크프리트 목가'를 코리안 챔버 오케스트라(음악 감독 김민)가 연주한다. 소프라노 서선영, 테너 김석철, 베이스 전승현 등이 바그너의 주요 아리아와 가곡을 부를 예정이다.
    기고자 : 김성현 기자
    본문자수 : 322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