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아침 기온 영하로 뚝… 주말 '초겨울 추위'

    박상현 기자

    발행일 : 2023.11.11 / 사회 A10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추운 날씨 13일까지 계속될 듯

    시베리아 삭풍(朔風)이 본격 남하하며 이번 주말 전국에 초겨울 추위가 닥치겠다고 기상청이 10일 밝혔다. 최저 영하 7도까지 떨어지고 센 바람 때문에 체감기온은 이보다 더 낮겠다. 추운 날씨는 13일까지 계속될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10일부터 한랭건조한 대륙고기압이 확장하며 우리나라 쪽으로 찬 바람이 거세게 내려오고 있다. 최근 며칠 우리나라에 비를 뿌리고 지나간 저기압과 대륙고기압 사이에 생긴 좁은 '바람의 통로'가 우리나라 상공에 형성되면서 시베리아의 찬 공기가 한반도로 밀려들어오고 있다.

    11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7도에서 영상 6도, 낮 최고기온은 5~16도로 예보됐다.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을 중심으로 한낮 기온이 10도 아래로 떨어지며 낮에도 춥겠다. 12일도 최저 영하 7도 수준에 머물며 추위가 이어지겠다.

    찬 공기는 13일부터 차차 동쪽으로 빠져나가겠다. 이때부턴 우리나라가 이동성 고기압 영향권에 들면서 전국이 대체로 맑고 기온도 서서히 평년 수준을 회복하겠다.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16일엔 기온이 영상권을 회복하면서 최저 1~9도, 최고 8~17도로 아침엔 쌀쌀하고 한낮엔 포근하겠다. 다만 기압골의 영향으로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남권엔 이날 비가 내릴 수 있다.
    기고자 : 박상현 기자
    본문자수 : 643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