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장 바티스트 앙드레아 佛문학상 공쿠르상 수상

    이영관 기자

    발행일 : 2023.11.09 / 문화 A18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프랑스 작가 장 바티스트 앙드레아(52·사진)가 소설 '그녀를 지켜보다'로 프랑스어권 최고 권위 공쿠르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앙드레아는 2003년부터 영화감독으로 활동하다, 2017년 첫 소설 '나의 여왕'을 발표하며 프랑스 문단의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그의 네 번째 소설인 '그녀를 지켜보다'는 20세기 초 이탈리아를 배경으로, 시대적 격랑에 휩쓸리는 이들의 사랑과 복수를 다뤘다. 국내에는 '나의 여왕' 한 권이 번역 출간돼 있다. 공쿠르상의 상금은 10유로(약 1만4000원)지만 수상작은 통상 베스트셀러가 된다.
    기고자 : 이영관 기자
    본문자수 : 298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