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TV조선] 가수 숙행의 거침 없는 입담

    발행일 : 2023.11.07 / TV A23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 밤 10시

    TV조선은 7일 밤 10시 '화요일은 밤이 좋아(이하 '화밤')'를 방송한다.

    김용필, 현숙, 고정우, 숙행, 안성준, 고강민 등이 출연해 노래 대결을 펼친다.

    이날 방송에선 진해성의 신곡 '사랑에게' 무대, 송가인과 숙행의 거침없는 대화가 관전 포인트다.

    숙행은 "가인이는 진도, 저는 광주와 나주를 책임지고 있다"고 말한다. 송가인의 고향이 전남 진도, 숙행의 고향이 광주광역시다. 장민호가 둘에게 "전라도 사투리 대화를 들어볼 수 있냐"고 부탁하자, 송가인이 먼저 대화를 시작한다. "너무 세 보일까 봐"라며 걱정하던 숙행은 전라도 사투리로 맞받아친다. 숙행의 입담이 예상보다 거침없어, 모두를 놀라게 한다.

    이날 숙행은 송가인과 노래 대결도 펼친다. 송가인은 숙행에게 "진짜 별로"라고 말하는데, 그 내막은 방송에서 만나볼 수 있다. MC 붐과의 해프닝도 벌어진다. 붐은 "오랜 기간 동안 숙행이 동생인 줄 알고 반말을 했다"며 숙행에게 뒤늦은 사과를 전한다. 이를 들은 숙행의 쿨한 반응이 웃음을 자아낸다.
    본문자수 : 540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