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추석 연휴 6일… 4000만명 대이동

    곽래건 기자

    발행일 : 2023.09.28 / 종합 A1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개천절과 임시 공휴일까지 더해 6일간의 추석 연휴가 28일부터 시작한다. 총 4022만명이 이동할 것으로 전망된다.

    정부는 연휴 전날인 27일부터 10월 3일까지를 '특별 교통 대책 기간'으로 정했다. 이 기간 총 4022만명이 움직일 예정인데, 추석 연휴가 4일이던 작년보다 848만명(27%) 늘어난 규모다. 다만 연휴가 길어져 하루 평균 이동 인원은 575만명으로 작년보다 9.4% 줄겠다.

    국토부는 "귀성, 여행, 귀경 출발일이 집중하는 추석 당일(29일)과 다음 날인 30일 교통 혼잡이 가장 심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했다. 국토부는 9월 28일~10월 1일 나흘간 민자 고속도로를 포함한 전국 고속도로 통행료를 모두 면제한다. 이 기간 고속도로 버스 전용차로도 새벽 1시까지 연장 운영한다.

    연휴 기간 인천국제공항 이용객은 총 121만3000명, 하루 평균 17만3000명에 이를 전망이다. 코로나 직전인 2019년 추석 연휴 이용객 89만7000여 명보다 35% 늘었다. 중국의 국경절·중추절 연휴도 우리 추석과 겹치면서 중국 관광객(유커)이 서울·제주 등을 대거 찾을 예정이다. 중국 정부가 '사드 보복'으로 막았던 한국 단체관광을 허용한 이후 맞는 첫 황금 연휴다. 기사 A12면
    기고자 : 곽래건 기자
    본문자수 : 641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