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임현진·심흥선 교수 등 4명 '경암상'

    박주영 기자

    발행일 : 2023.09.19 / 사람 A22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경암교육문화재단은 18일 '제19회 경암상' 수상자 4명을 선정해 발표했다. 경암상은 자연과학·공학 등 각 학문 분야에서 세계적 수준의 업적을 이룬 국내 학자들에게 주는 상이다.

    부문별 수상자는 인문사회 분야의 임현진(74) 서울대 사회학과 명예교수, 자연과학 분야의 심흥선(50) KAIST 물리학과 교수, 생명과학 분야의 주영석(41) KAIST 의과학 대학원 부교수, 공학 분야의 이태우(49) 서울대 재료공학부 교수 등이다.

    수상자에게는 상금 2억원과 상패가 주어진다. 시상식은 다음 달 3일 오후 3시 30분 부산진구 부전동 경암교육문화재단 경암홀에서 열린다.
    기고자 : 박주영 기자
    본문자수 : 360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