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오세훈, 토론토 홈구장서 시구… 류현진이 포수로 나서 공 받아

    안준현 기자

    발행일 : 2023.09.18 / 사람 A20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오세훈 서울시장이 16일 오후(현지 시각) 미국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보스턴 레드삭스 경기가 열린 캐나다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시구했다. 서울시장이 해외에서 시구를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시구는 한국·캐나다 수교 60주년 기념 행사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오 시장은 하늘색 유니폼을 입고 서울시의 새 슬로건인 '서울, 마이 소울(Seoul, My Soul)'이 새겨진 글러브를 끼고 마운드에 올랐다. 블루제이스 소속 투수 류현진 선수가 깜짝 등장해 오 시장의 공을 받았다.
    기고자 : 안준현 기자
    본문자수 : 287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