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정보라 '저주토끼' 아시아 유일, 전미도서상 번역부문 1차 후보에

    이영관 기자

    발행일 : 2023.09.15 / 사람 A21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정보라<사진> 소설집 '저주토끼' 미국판이 2023년 전미도서상 번역 부문 1차 후보에 올랐다. 14일 저작권 중개사인 그린북 에이전시는 '저주토끼' 영어판 'Cursed Bunny'가 2023년 전미도서상(National Book Award)의 번역 부문 1차 후보(롱리스트)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올해 전미도서상 1차 후보에 오른 작품은 10종으로, 아시아권 작품으로는 '저주토끼'가 유일하다. 전미도서상은 내셔널 북 재단이 운영하는 문학상으로, 미국을 대표하는 가장 권위 있는 문학상으로 꼽힌다. 최종 후보는 다음 달 3일, 최종 수상작은 오는 11월 15일 발표된다.
    기고자 : 이영관 기자
    본문자수 : 328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