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흑인 인어공주'에 별점 테러, 그래도 첫 주에 2500억

    백수진 기자

    발행일 : 2023.05.31 / 사람 A22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북미 박스오피스 1위·국내 3위

    흑인 배우 핼리 베일리를 주인공으로 캐스팅한 디즈니 실사 영화 '인어공주'<사진>가 개봉 후 전 세계에서 '별점 테러'에 시달리고 있다.

    글로벌 영화 비평 사이트 IMDB는 29일(현지 시각) 경고 표시와 함께 "이 영화에 대한 비정상적인 평점 활동을 감지했다"면서 "평점의 신뢰도를 유지하기 위해 가중치 계산법을 적용했다"고 밝혔다. IMDB는 고의로 평점을 낮추려는 이용자들을 배제하는 계산법을 이용할 것으로 추정된다.

    국내 네이버 영화 페이지에서 '인어공주'는 개봉 첫날 1.96점을 기록했다가 현재 6.57점까지 올라왔다. 1점을 준 이용자들은 "눈 감고 보면 아름다운 영화" "공주가 무서워서 공포 영화인 줄 알았다" 등 주연 배우의 외모에 대한 비하 발언을 남겼다.

    영화는 전 세계적으로 1억8580만달러(약 2460억원)를 벌어들이며 흥행 중이다. 미국에선 1억1750만달러(약 1560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북미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국내에선 박스오피스 3위로 29일까지 누적 관객 수 약 45만5600명을 기록했다.
    기고자 : 백수진 기자
    본문자수 : 553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