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남자 프로배구 OK금융 신임 감독에 日 오기노

    김영준 기자

    발행일 : 2023.05.30 / 스포츠 A27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프로배구 남자부 OK금융그룹이 29일 일본 국가대표 공격수 출신 오기노 마사지(53)를 신임 감독으로 선임했다.

    오기노 감독은 1988~2010년 선수 생활 당시 아시아 배구를 대표하는 수비형 아웃사이드 히터로 활약했다. 올림픽 2회(1992, 2008년), 세계선수권 대회 3회(1990, 1998, 2006년) 출전 경험도 있다. 현역 시절 한국과 일본 남자배구가 라이벌 구도를 이루는 상황에서 한국 선수들과 지속적으로 교류를 해왔다고 한다. 2010년 친정 팀인 일본 리그 산토리 선버즈 지휘봉을 잡아 2012년까지 팀을 이끌었고, 2017년 다시 부임해 2019년까지 감독직을 맡았다.
    기고자 : 김영준 기자
    본문자수 : 338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