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대구·청주·무안에서도 바로 몽골 여행 갑니다"

    채성진 기자

    발행일 : 2023.05.20 / 경제 A17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이르면 내달부터 직항편 운영

    이르면 다음 달부터 대구와 청주, 무안공항에서도 몽골 울란바토르행 항공편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은 인천·김해공항 등 2곳에서만 가능했는데, 모두 5곳으로 늘어나는 것이다.

    국토교통부는 19일 이 같은 내용의 국적 항공사 운수권 배분 방침을 밝혔다.

    이번 결정에 따라 저비용항공사(LCC)인 티웨이항공과 에어로케이, 진에어는 대구·청주·무안과 울란바토르를 연결하는 노선에서 각각 주 3회씩 새로 운항을 시작하게 됐다. 현재 대한항공 등 4개 항공사가 취항 중인 인천~울란바토르 노선에선 탑승객이 몰리는 성수기에 주 1회씩 항공기를 추가 운항하기로 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몽골 당국의 허가를 거쳐 이르면 6월부터 운항을 순차적으로 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기고자 : 채성진 기자
    본문자수 : 390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