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민주당 돈봉투' 강래구 구속

    방극렬 기자

    발행일 : 2023.05.09 / 종합 A1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검찰에 초기화 된 휴대폰 제출
    법원 "증거 인멸 우려 있다"

    2021년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 돈 봉투 의혹' 핵심 피의자인 강래구<사진> 전 한국수자원공사 상임감사위원이 8일 검찰에 구속됐다. 지난달 21일 법원이 구속영장을 기각한 지 17일 만이다. 서울중앙지법 유창훈 영장 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강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진행한 뒤 "증거인멸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검찰에 따르면 강씨는 2021년 3월부터 5월까지 윤관석·이성만 의원,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구속 기소) 등과 공모해 2021년 당대표를 선출하는 전당대회에서 송영길 당대표 후보를 당선시키기 위해 금품을 뿌린 혐의를 받고 있다. 강씨는 민주당 의원 및 선거운동 관계자들에게 9400만원을 전달하는 과정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검찰은 보고 있다.

    검찰은 강씨가 휴대전화를 초기화한 정황 등을 증거인멸 시도 증거로 두 번째 영장심사에서 제시한 것으로 파악됐다.
    기고자 : 방극렬 기자
    본문자수 : 471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