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TV조선] 미스코리아 임지연의 건강 관리

    발행일 : 2023.05.01 / TV A21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TV조선 ‘건강한 집’ 오후 7시

    TV조선은 1일 오후 7시 '건강한 집'을 방송한다.

    1985년 한국인 최초로 국제 미인대회에서 수상한 미스코리아 임지연이 출연한다.

    임지연은 올해 58세임에도 변함없는 미모를 자랑해 출연진을 놀라게 한다. 그러나 그는 "중년이 되면서 극심한 피로감에 시달렸다"며 "몸이 허해지며 예전에는 즐기지 않던 빵, 떡 등 군것질을 찾게 됐다"고 말한다. 건강검진 결과 당뇨 고위험군 진단을 받았고, 체중도 10㎏ 가까이 쪘었다. 건강을 되찾기 위해 노력한 결과, 지금은 혈당 수치와 몸무게가 정상 수준이라고 한다. 그의 건강관리 비법이 공개된다.

    이날 임지연의 집과 친언니도 공개된다. 언니는 어릴 적부터 순한 성격의 동생 곁에서 '보디가드' 역할을 자처해 왔다. 언니는 20년 전 당뇨를 진단받았고, 최근 유방암 진단까지 받았다. 그가 항암치료 중에 겪었던 고통을 털어놓는다.

    언니의 혈당을 관리하고 기력을 회복시키기 위해 동생의 정성이 담긴 식단도 공개된다.
    본문자수 : 506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