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방방곡곡] 오늘부터 4월 2일까지 '경주 벚꽃축제' 열려

    이승규 기자

    발행일 : 2023.03.31 / 영남 A14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4년 만에 대면 행사로

    경북 대표 봄꽃 축제인 '경주벚꽃축제'가 코로나 이후 4년 만에 대면 행사로 진행된다.

    경주시는 31일부터 4월 2일까지 3일간 경주 대릉원돌담길·봉황대 광장 일대에서 벚꽃축제를 개최한다. 경주벚꽃축제는 2019년부터 올해까지 5년 연속 경북도 지정 축제로 선정된 봄철 대표 행사다. 이번 축제는 요즘 대세인 'ESG(환경·사회·지배구조)'를 반영, 친환경을 주제로 진행된다. 벚꽃을 보면서 플로깅(조깅하며 쓰레기를 줍는 활동)을 하고, 종이 또는 플라스틱 컵을 친환경 나무 컵으로 교환하는 '벚꽃같이보깅' 프로그램이 대표적이다.

    봉황대 광장에는 반려견과 함께 벚꽃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인 '벚꽃댕댕이놀이터'도 조성될 예정이다. 반려견 건강을 진단하는 복지 서비스와 반려견 관련 상품을 살 수 있는 플리마켓 등이 준비돼 있다.

    차도 위에서 흩날리는 벚꽃을 멍하니 바라보는 '벚꽃 멍'과, 조명과 공간 연출을 활용해 벚꽃을 사진으로 촬영할 수 있는 '벚꽃 빛 & 벚꽃 샤워' 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행사 기간 내엔 무료로 사진을 인화하는 서비스도 제공된다. 벚꽃을 주제로 한 공연인 '벚꽃거리예술로'도 볼거리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의 문화 관광은 벚꽃과 함께 시작된다"면서 "벚꽃이 어우러지는 문화재와 함께 봄의 경주를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고자 : 이승규 기자
    장르 : 고정물
    본문자수 : 664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