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모바일 뱅킹 선두… '웰컴마이데이터'로 자산관리 혁신

    김성모 기자

    발행일 : 2023.03.30 / 기타 F6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웰컴저축은행

    웰컴저축은행은 업계 모바일 뱅킹 선두 주자로 꼽힌다. 2018년 저축은행 가운데 최초로 모바일 뱅킹 앱 '웰컴디지털뱅크'를 선보였고, 지난해 초에는 업계 최초로 마이데이터 서비스인 '웰컴마이데이터'를 도입해 자산관리 서비스를 구축했다.

    웰컴마이데이터는 '스마트돈모으기' '부채관리와 맞춤대출' '안심거래' 등이 대표 서비스로 꼽힌다. 스마트돈모으기는 여러 계좌에 퍼져 있는 돈을 한곳에 모아주는 기능이다. 고객은 손쉽게 보유 계좌의 금리를 확인할 수 있고, 각 계좌에 흩어진 잔액도 한 번에 모을 수 있다. 일일이 각 금융사 앱에 접속해 확인하는 번거로움을 없앤 것이다. 부채관리 및 맞춤대출 서비스는 소비자가 나에게 맞는 대출 상품을 이용할 수 있게 설계됐다. 내가 보유한 부채를 쉽게 알아볼 수 있고, 나와 연령대나 신용점수가 비슷한 사람들의 금리 및 대출 한도도 확인 가능하다. 맞춤 대출 비교 서비스를 이용하면 여러 금융사의 상품 금리와 한도를 한눈에 비교, 선택할 수도 있다. 특히 업계 최저 수준의 수수료 정책을 적용한 웰컴마이데이터 대출 비교 플랫폼은 제휴사에는 수수료 절감을 통해 금리 경쟁력을 높이고, 고객에게는 저금리 상품을 비교 선택할 수 있도록 도와 제휴사와 고객 모두에게 긍정적인 효과를 거뒀다.

    웰컴저축은행 관계자는 "앞으로 웰컴마이데이터 서비스를 활용해 데이터 분석에 기반한 '최적의 금융설루션', 실생활에 밀접하게 연관된 '혁신적인 개인거래' 제공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기고자 : 김성모 기자
    본문자수 : 742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