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빅데이터 활용해 '취향저격 종목발굴' '종목분석' 제공

    홍준기 기자

    발행일 : 2023.03.30 / 기타 F6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신한투자증권

    신한투자증권은 각종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투자자들에게 투자 조언과 새로운 투자 기회를 제공한다.

    신한투자증권은 29일 "빅데이터를 활용해 자체 개발한 '취항저격 종목발굴', '종목분석'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취향저격 종목발굴은 자신과 유사한 거래 성향을 가진 사람들이 선호하는 주식을 고객에게 알려주는 서비스다. 종목분석은 주가에 영향을 미치는 여러 가지 지표들을 단순히 나열하는 것이 아니라 자체적으로 종합 평가해 점수를 부여하는 방식으로 투자자들의 투자 판단을 돕는다.

    자산관리 비서 역할을 하는 챗봇 서비스도 제공한다. 단순한 안내 서비스 차원이 아니라 시황 정보·증시 뉴스 등을 고객의 투자 성향에 맞게 제공한다. 챗봇을 이용하면 미국 증시 급등락 등 시장 상황에 대한 분석, 리서치센터에서 생산하는 시황과 개별 업종·종목에 대한 리포트, 청약 및 기타 증시 일정을 바로 확인할 수 있다. 고객의 자산 현황, 맞춤 추천 종목 등의 정보도 함께 제공된다.

    신한투자증권은 새로운 디지털 금융 지형 변화를 선도한다는 평이다. 지난해 블록체인부를 신설해 토큰 증권 사업에 박차를 가하는 중이다. 토큰 증권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부동산, 미술품, 주식 등 다양한 자산을 잘게 쪼개 소유하는 이른바 '조각투자'에 활용할 수 있다. 지난해엔 에이판다파트너스와 함께 준비 중인 토큰 증권 플랫폼 서비스가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되기도 했는데, 올 하반기에는 서비스 출시가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기고자 : 홍준기 기자
    본문자수 : 754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