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대학생에 '천원의 아침밥' 69만→150만명으로 확대

    김태준 기자

    발행일 : 2023.03.30 / 사회 A10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정부가 대학생에게 아침밥을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아침밥' 사업 규모를 두 배 이상으로 늘린다. 총지원 인원을 69만명에서 150만명으로 확대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천원의 아침밥 지원 사업 예산을 7억7800만원에서 15억8800만원으로 확대 편성한다고 29일 밝혔다. 이 사업은 농식품부가 1000원을 부담하고, 대학교들이 나머지 금액을 보조하는 식이다. 학생들은 구내식당에서 1000원만 내고 아침식사를 할 수 있다.

    2017년 10개 대학, 14만4000끼로 시작된 사업은 올해 41개 대학 69만끼로 늘어났는데, 이번 예산 확대로 150만끼로 불어나게 됐다. 참여 대학 수도 늘린다. 농식품부는 다음 달 바로 모집 공고를 내고 선정 절차를 완료하겠다는 방침이다. 현재 시행 중인 41개 대학도 지원 학생 수를 확대할 수 있다. 식단이 부실해지는 걸 방지하기 위해 대학별 식단 구성 현장 점검, 학교·학생 간담회 개최 및 설문조사 등 관리도 강화된다.

    농식품부 전한영 식량정책관은 "천원의 아침밥 사업은 미래 세대의 쌀 소비를 늘려 쌀 수급 균형 유지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말했다.
    기고자 : 김태준 기자
    본문자수 : 589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