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신문은 선생님] [예쁜 말 바른 말] (288) '도매금'과 '도매급'

    류덕엽 교육학 박사·전 서울 양진초 교장

    발행일 : 2023.03.29 / 특집 A29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 최근 경기 부진 때문에 도매금으로 주가가 하락한 기업도 있다.

    * 콘텐츠 플랫폼이 다른 플랫폼과 규제 관계에서 도매급으로 묶여 어려운 상황이다.

    위 두 문장에서 '도매금'과 '도매급' 중 하나는 맞고 하나는 틀려요. 어느 것이 맞을까요? 정답은 '도매금'입니다.

    '도매금(都賣金)'의 기본 의미는 '도매로 파는 가격' 즉 '물건을 낱개가 아니라 한꺼번에 사거나 팔 때의 값'을 뜻해요. 각각의 차이에도 여럿을 같은 무리로 취급하며 사람이나 사물의 가치를 얕잡아 평가함을 비유적으로 이르지요. 예를 들면 '도매금으로 넘기다' '잘못한 사람이나 안 한 사람이나 모두 도매금으로 욕을 먹었다'와 같이 써요. 유의어로 '도매가' '도매가격' '도맷값'이 있어요.

    [예문]

    ­―물건이 얼마 남지 않았으니 도매금으로 처리하고 마치기로 했다.

    ―­그는 나를 헛똑똑이라며 도매금으로 매도해 버렸다.

    ­―생각이 다른 사람들을 도매금으로 부정하고 편을 가르는 사고방식은 지양해야 한다.

    ­―특정인의 잘못 때문에 조직 전체를 도매금으로 넘겨 비난하면 안 된다.
    기고자 : 류덕엽 교육학 박사·전 서울 양진초 교장
    장르 : 고정물 연재
    본문자수 : 598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