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男배구 현대캐피탈, 4년만에 챔프전 진출

    천안=김영준 기자

    발행일 : 2023.03.29 / 스포츠 A27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플레이오프서 한국전력 눌러

    현대캐피탈이 한국전력을 2승1패로 꺾고 4년 만에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했다. 현대캐피탈은 28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2-2023 V리그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PO·3전 2승제) 3차전에서 한국전력을 세트 스코어 3대1(25-19 25-19 23-25 25-21)로 이겼다.

    주역은 이번 시즌 주전 세터 경쟁에서 다소 밀렸던 세터 김명관(26). 시즌 중반부터 신인 이현승(22)에게 자리를 내준 김명관은 챔피언결정전 진출이 걸린 운명의 경기에서 최태웅 감독 부름을 받았다. "김명관이 서브와 블로킹에 강점이 있다"는 게 최 감독 발탁 이유였다. 김명관은 그 믿음에 제대로 보답했다. 그는 이날 양 팀 합쳐 가장 많은 블로킹 5개를 성공했고, 서브 에이스도 1개 터뜨렸다. 상대 수비의 예측을 빗겨가는 토스로 득점을 만들어내는 모습도 여러 차례 보였다.

    현대캐피탈은 30일 정규 리그 1위 대한항공과 챔피언결정전 1차전을 치른다.
    기고자 : 천안=김영준 기자
    본문자수 : 487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