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장하준의 경제학 레시피' 출간 "민주주의 위해 경제 문맹 퇴치를"

    양지호 기자

    발행일 : 2023.03.28 / 사람 A25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사다리 걷어차기' '나쁜 사마리아인' 등을 쓴 진보 경제학자 장하준<사진> 영국 런던대 교수가 10년 만에 신간을 냈다. 제목은 '장하준의 경제학 레시피'(부키). 마늘·멸치·초콜릿·국수 같은 음식 재료 18개를 소재로 세계경제사를 훑는다.

    그는 "음식 이야기를 미끼로 던져 평소라면 경제학 책을 읽지 않을 독자에게 경제학을 알리겠다"는 취지로 책을 썼다. "민주주의를 위해서는 경제 문맹 퇴치가 필요하다. 음식 사례는 아이에게 채소를 먹이기 위해 엄마들이 뇌물로 쓰는 아이스크림과 비슷하다." 그는 27일 신간 출간 기자간담회에서 "실리콘밸리은행 파산은 2008년 금융 위기가 해결되지 않아 생긴 '후편'"이라고 했다. 양적완화가 낳은 위기라는 것이다.
    기고자 : 양지호 기자
    본문자수 : 381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