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클래식 잘 모르지만… 즐기는 마음으로 할게요"

    이영관 기자

    발행일 : 2023.03.25 / 사람 A25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KBS FM '가정음악' 새 DJ 윤유선
    5년간 진행한 배우 김미숙 뒤 이어

    배우 윤유선<사진>이 오는 27일부터 KBS 클래식 FM '가정음악'의 새 DJ를 맡는다. 윤씨는 23일 서울 여의도 KBS 본관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처음 섭외 전화를 받고 이게 실화인가 싶었다"면서도 "평소 즐겨 듣는 프로그램이어서 정말 기뻤다"고 했다. 그는 "클래식을 많이 듣긴 하지만 잘 모르는 곡들을 소개해야 한다는 부담이 있다"며 "청취자들과 함께 음악을 즐기고 배운다는 마음으로 진행하겠다"고 했다.

    이 프로그램을 5년간 진행한 배우 김미숙의 후임이다. 그는 "김미숙 선배님과 비교할 순 없겠지만, 내 나름의 색깔을 찾아보려고 한다"고 했다. 고등학생 때 성악가를 꿈꿨던 그는 지난해 한 예능 프로그램에 합창단원으로도 출연했다.

    윤유선은 "새로운 장르에 도전하는 거라서 유치원에 가는 기분이다. 설렘 반, 기대 반이다"라고 했다. 그가 진행하는 '가정음악'은 27일부터 평일 오전 9∼11시에 방송된다.
    기고자 : 이영관 기자
    본문자수 : 482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