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개그맨 박성광 감독 변신… "원래 꿈 이뤘죠"

    김성현 기자

    발행일 : 2023.03.15 / 사람 A23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영화 '웅남이'로 첫 장편 연출"너무 웃기지 않으려 애썼어요"

    '개그콘서트' '전지적 참견 시점'으로 친숙한 개그맨 박성광<사진>이 영화감독으로 변신했다. 22일 개봉하는 '웅남이'는 그가 연출한 첫 장편 영화다. 14일 시사회 직후 간담회에서 그는 "아직 실감이 나지 않는다"면서도 "대학에서도 연출을 전공하다가 개그맨으로 데뷔했는데, 원래 꿈이었던 영화감독을 찾아가는 것 같다"고 말했다. 박성광 감독은 2011년부터 꾸준하게 단편 영화를 연출했다.

    이번 영화는 코미디와 범죄 액션의 결합. 박 감독은 "너무 웃기는 데 힘을 쏟지 않고 배분을 잘해서 극의 흐름에 방해되지 않는 선에서 개그 요소를 넣으려고 했다"고 말했다. 박성웅·이이경·최민수·염혜란 같은 배우들이 출연했다. 박 감독은 "개그맨이 감독을 한다는 호기심이 섭외 비결이었던 것 같다"고 했다.
    기고자 : 김성현 기자
    본문자수 : 404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