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SKT, AI '에이닷' 개선 친구처럼 소통도 가능

    김봉기 기자

    발행일 : 2023.03.03 / 경제 B4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SK텔레콤은 자사 인공지능(AI) 서비스인 '에이닷'이 이용자의 과거 대화 정보를 기억해 질문에 적절한 대답을 내놓고 관련 사진도 제시할 수 있는 기능을 업데이트했다고 2일 밝혔다. 에이닷은 스마트폰 앱으로 연결해 사용할 수 있는 AI 서비스로 음성이나 채팅으로 대화가 가능하다.

    SK텔레콤에 따르면,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에이닷은 사람이 뇌에서 오래된 기억을 끄집어내듯이 이용자의 과거 대화 내용을 별도의 메모리에 저장해 뒀다가 대화 중에 활용할 수 있는 '장기 기억' 기술과 다양한 영역에서 수집한 이미지를 필요할 때 찾아서 활용할 수 있는 '이미지 리트리벌(복구)' 기술을 장착했다.

    가령 이용자가 에이닷에 "내가 지금 배고픈데, 뭘 먹는 게 좋을까"라고 물으면, 에이닷이 과거 이용자의 대화 내용을 분석해 "너 치즈 피자 좋아하잖아"라면서 치즈 피자 이미지를 스마트폰 화면에 보여주며 대화를 이어갈 수 있다는 것이다.

    SK텔레콤은 이를 위해 이미지 10억장과 여기에 맞는 한글 단어를 학습시켜 데이터를 구축했다고 한다.
    기고자 : 김봉기 기자
    본문자수 : 539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