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금주의 pick] 남편이 내 머리에 칩을 심었다 외

    이태훈 기자

    발행일 : 2022.09.20 / 문화 A16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왓챠 메이드 포 러브

    검색 엔진부터 스마트폰과 위성통신까지, IT 시대를 지배하는 기업 '고골'의 비밀스러운 경영자 '바이런 고골'(빌리 매그너슨)이 새 서비스를 내놨다. 사랑하는 연인이 각자의 머리에 칩을 이식해 모든 감각 정보와 감정 상태를 공유하게 해주는 '메이드 포 러브'. 바이런은 아내 '헤이즐'(크리스틴 밀리오티)과 자신이 첫 사용자가 될 거라고 공개해버렸다.

    그런데 서로 마음 어긋날 일 없는 이상적 사랑이 완성된다고 선전하는 광고 화면이 끝나자마자, 황무지 한가운데 맨홀 뚜껑을 열고 물에 흠뻑 젖은 헤이즐이 빠져나온다. 10년간 남편이 만든 가상현실 공간 '큐브'에 갇혀 살다 마침내 탈출에 성공한 것이다.

    끝없이 헤이즐의 뒤를 쫓으며 음모를 꾸미는 집착증 남편 바이런, 미치광이에 가까운 그의 독재에 견디다 못해 반란을 시도하는 직원들이 얽히며 한바탕 대소동이 벌어진다.

    역시 SF 블랙 코미디도 HBO가 만들면 다르다. '왕좌의 게임' '석세션'을 만들었던 OTT답게 순간순간 대사와 장면에 날이 서 있다. 배꼽 잡으며 웃다가도 뭔가에 찔린 듯한 느낌이 온다.

    일론 머스크가 떠오르는 IT 재벌의 기행을 신랄하게 풍자하고, 거기에 열광하는 대중을 신나게 비웃는다. 이야기는 어느새 컴퓨터 메모리 정리하듯 사랑도 싱크로율 높여 최적화하려 드는 사람들의 못난 본능을 꼬집는 우화가 된다.

    회당 30분 정도 길이로 부담 없이 보기에도 좋다.

    클래식 M클래식 축제

    서울 마포아트센터의 'M클래식 축제'가 11월 24일까지 열린다. 눈에 띄는 건 역대 부조니 콩쿠르 입상자들을 초청한 피아노 독주회 시리즈. 지난해 우승자인 피아니스트 박재홍(사진·9월 29일)과 준우승자 김도현(10월 30일), 2015년 우승자인 문지영(11월 24일), 1969년 금메달 수상자인 백건우(10월 1일)의 리사이틀로 이어진다. 베이스 바리톤 사무엘 윤과 바리톤 김기훈(9월 27일), 기타리스트 박규희·박주원과 하모니카 연주자 박종성의 협연(10월 5일)까지 공들인 무대가 적지 않다.

    국악 이음 음악제

    비올라가 국악 관현악이 만난다면. 장르와 장르가 만나는 국립국악관현악단의 '이음 음악제'가 22~30일 국립극장에서 열린다. 22일 공연에서는 장윤성의 지휘와 비올리스트 이화윤〈사진〉의 협연으로 이신우의 비올라와 국악 관현악을 위한 협주곡 '대지의 시' 등을 연주한다. 1990~2000년대생 국악인들이 결성한 '오케스트라 이음' 연주회(9월 25일), 부산시립국악관현악단(28일), 작곡가 10명이 작곡한 3분 안팎의 국악 관현악을 연주하는 '3분 관현악'(30일) 등 참신한 무대가 이어진다.

    인형극 심청전

    강원도 정선에 있는 '아라리인형의집' 안정의 대표의 인형극 입문 60주년을 축하하는 특별 공연이다. 후배 인형극인들이 무대에 오른다. 안정의는 방송 인형극을 시작으로 꼭두각시 놀음, 콩쥐팥쥐, 피노키오, 춘향전 등 인형극 수십 편을 제작했다. 이번 '심청전'은 1991년 초연작으로 출연자가 인형과 함께 연기하며 공연장을 판소리로 채운다. 해외 초청도 받으며 한국의 전통문화가 살아 숨 쉬는 공연이라는 평을 받았다. 24일 서울 돈화문국악당. 10월 2일에는 강릉 작은 공연장 단에서도 관객을 만난다.

    뮤지컬 엘리자벳

    죽음을 의인화한 토드, 세련된 무대와 의상, 빠르고 미학적인 장면 전환이 돋보이는 뮤지컬이다. 그녀가 왜 죽였는지 재판으로 출발하는 이야기다. 여주인공이 원톱을 할 수 있는 작품. 객석 통로를 사용하며 거리를 좁히고 무대의 좌우 포켓은 물론 상하도 기능적으로 사용한다. '내가 춤추고 싶을 때' '나는 나만의 것' 등 몇몇 곡은 중독성이 강하다. 1992년 오스트리아에서 세계 초연한 '모차르트!'의 미하엘 쿤체(극작)와 실베스터 르베이(작곡) 콤비가 만든 작품이다. 11월 13일까지 블루스퀘어.
    기고자 : 이태훈 기자
    장르 : 고정물
    본문자수 : 2060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