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롯데건설, 인천 검암에 1조4900억 들여 복합환승센터

    진중언 기자

    발행일 : 2022.08.31 / 경제 B6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롯데건설이 참여한 IBK컨소시엄이 지난 25일 인천도시공사와 '검암 플라시아 복합환승센터 복합개발사업'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인천 서구 검암역세권 9만4000여㎡ 부지에 복합환승센터와 상업·업무·주거시설을 짓는 대형 개발 프로젝트다. 총사업비가 1조4900억원에 달한다. 인허가 등의 절차를 마무리한 뒤 2024년 하반기 착공, 2028년 상반기 준공이 목표다. 롯데건설은 새로 짓는 복합환승센터를 버스터미널 등과 연계해 지역 교통망 허브로 만들고, '지역 상생형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최고의 랜드마크 단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고자 : 진중언 기자
    본문자수 : 356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