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2022 올해의 브랜드 대상] 조이그라이슨

    정리=문미영 객원기자

    발행일 : 2022.08.29 / 기타 C5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8차 리오더 완판 기록, 누적 판매 1만개 돌파… MZ세대에 큰 인기

    뉴욕 컨템퍼러리 패션 브랜드 조이그라이슨(JOY GRYSON)이 2030대 여성들의 워너비(wannabe) 브랜드로 우뚝 섰다. 조이그라이슨은 ▲독창적인 디자인 ▲고급스러운 색감 ▲모던·클래식·빈티지 감성이 더해진 브랜드 아이덴티티(identity)를 구축하고 있다.

    조이그라이슨은 코치·마크 제이콥스·캘빈클라인 등에서 20년 이상 핸드백과 액세서리 디자이너로 활동한 세계적인 디자이너 조이 그라이슨이 2006년 론칭한 브랜드다. 미국 론칭 이후 삭스 피프스 애비뉴(Saks Fifth Avenue), 니만 마커스(Neiman Marcus), 버그도프 굿맨(Bergdorf Goodman) 등 미국 유명 백화점에 입점했고, 국내에는 2014년 처음 선보였다. 현재 ▲나오미 ▲클레어 럭스 ▲시에라 ▲마고 ▲트라이베카 등 라인이 베스트셀러 아이템으로 사랑받고 있다.

    올 봄·여름 신상품인 세렌디피티 크로스백은 천연 소가죽 소재에 트렌디한 새들백 스타일로 '영&클래식(Young & Classic) 감성'을 강조하며 MZ세대로부터 큰 인기를 끌었다. 특히 패션 인플루언서 마케팅 효과로 8차 리오더 완판을 기록하며 누적 판매 1만 개를 돌파했다. 세렌디피티 컬러는 블랙·우드브라운·캐비지화이트·내추럴 등 4가지다. 조이그라이슨은 지난 2월 레디투웨어(Ready to Wear) 컬렉션을 론칭하며 토털 패션 브랜드로 도약 중이다.
    기고자 : 정리=문미영 객원기자
    본문자수 : 699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