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TV조선] 남편을 땅에 묻는 아내

    발행일 : 2022.08.20 / TV A22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TV조선 ‘마녀는 살아있다’ 밤 10시 40분

    TV조선은 20일 밤 10시 40분 블랙코미디 드라마 '마녀는 살아있다'를 방송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진아(윤소이)가 친구들과 함께 남편 우빈(류연석)을 땅에 묻는다.

    진아는 우빈이 친구의 사기에 속아 보험금을 전부 날려버렸다는 사실을 알고 분노해, 그를 피투성이로 만든다. 같은 날 밤 마리(이유리)도 낙구(정상훈)의 머리를 트로피로 내리친다. 낙구가 마리를 살인 사건 용의자로 경찰에 신고하려 해서다.

    한 폐주유소에 마리, 진아, 희수(이민영)가 모인다. 세 여자는 우빈을 차 트렁크에 싣는다. 해가 질 때까지 함께 땅을 파 구덩이를 완성한다. 우빈을 다 묻은 그때, 어둠 속에서 정체를 알 수 없는 차량 불빛이 보인다.

    한편, 낙구는 연락이 닿지 않는 고은(한소은)을 애타게 찾는다. 고은의 집까지 가 보지만 흔적을 찾지 못한다. 낙구는 자신의 머리를 내리치고 사라진 마리의 행적을 되짚어본다.
    본문자수 : 475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