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이강철·정민철 등 4명 'KBO 레전드 40인'에

    정병선 기자

    발행일 : 2022.08.16 / 스포츠 A29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이강철(KT감독)과 정민철(한화 단장), 정민태(전 한화 코치), 조계현(전 KIA단장)이 'KBO리그 40주년 기념 레전드 40인'에 이름을 올렸다. KBO사무국은 15일 이들 명단을 발표했다. 매주 4명씩 발표하는 레전드 40인 중 20명이 공개됐다.

    이강철은 1989년 데뷔 시즌부터 1998시즌까지 10시즌 연속 10승과 100탈삼진 기록을 남겼다. KBO 리그 통산 승리 4위(152승), 투구 이닝 3위(2204와 3분의 2이닝), 탈삼진 3위(1751탈삼진) 기록 보유자다. 정민철은 역대 둘째로 많은 20차례 완봉승과 49차례 완투승(6위)을 거뒀다. 통산 161승으로 다승 부문 2위다. 정민태는 1996시즌부터 2000시즌까지 5시즌 연속 200이닝을 채웠고, 선발 21승으로, 역대 선발 최다 연승 기록을 갖고 있다. 다승왕 3차례 승률왕 1차례, 투수 부문 골든글러브 3회 수상자다.
    기고자 : 정병선 기자
    본문자수 : 457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