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송혜교, 충칭 임정청사에 김규식 부조 기증

    김영준 기자

    발행일 : 2022.08.16 / 사람 A25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서경덕 교수와 '광복절 캠페인'
    윤봉길 기념관 등 이어 여섯번째

    배우 송혜교(41)가 77주년 광복절을 맞아 한국 홍보 활동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함께 독립운동가 김규식 선생의 얼굴 부조 작품을 중국 충칭 대한민국임시정부 청사에 기증했다.

    서경덕 교수는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늘 송혜교씨와 의미 있는 일을 하나 진행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서 교수에 따르면 이번 기증은 '대한민국 독립운동가 부조 작품 기증 캠페인'의 일환으로, 네덜란드 헤이그 이준 열사 기념관, 중국 상하이 윤봉길 기념관, 중국 자싱 김구 피난처 등에 이어 여섯 번째 기증이다.

    김규식 선생은 일제강점기 시절 파리강화회의(1919)에 민족대표로 참석하고 임시정부 부주석을 지낸 독립운동가다.

    6·25전쟁 때 납북돼 1950년 별세했고, 정부는 1989년 김규식 선생에게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을 추서했다. 1919년 중국 상하이에서 설립돼 항저우·난징·광저우 등으로 옮겨다니던 임시정부는 1940년 충칭에 자리 잡고 1945년 광복을 맞았다.
    기고자 : 김영준 기자
    본문자수 : 513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