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당신의 책꽂이] 작사가 조윤경의 'K팝에 진심인 이를 위한 책 5'

    작사가 조윤경

    발행일 : 2022.08.06 / Books A16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짝꿍을 따라 K팝을 듣기 시작한 중학생은 2002년 보아 노래의 작사를 맡으며 K팝 노랫말을 짓게 됐다. 이후 소녀시대의 '파티', 레드벨벳의 '러시안룰렛', 샤이니 '셜록' 등의 가사를 지으며 K팝 팬들을 흥얼거리게 한 작사가 조윤경. 최근엔 핑클, H.O.T 등 K팝 '원조'를 되짚어보는 '그럴 때 우린 이 노랠 듣지'를 펴낸 그가 K팝 안내서 5권을 뽑았다.

    누군가의 팬이 된다는 것은 굉장히 특별한 경험이다. 브라운관에 비친 한 장면에 첫눈에 반하게 될 운명이었을 수도 있고, 하고 많은 연예인 중 하나였던 누군가가 불현듯 가슴에 들어와 꽂힐 수도 있다. 어찌 됐든 나의 우상이 될 아티스트를 한번 가슴에 품어 버리면 다시는 그 이전의 세계관으로 돌아 갈 수 없다. 더 이상 마음을 주지 않는다는 유일한 출구가 있기는 하나 이미 줘 버린 마음은 어떻게든 흔적을 남기기 때문이다.

    '아이돌 뒤의 아이돌'은 K팝 전문 기자로 활동 중인 저자가 오랜 시간 애정을 들여 담아 낸 인터뷰 모음이다. 규현(슈퍼주니어), 수영(소녀시대), 뷔(BTS) 등 이미 정상에서 빛나는 이들을 이야기하고 있으면서도, 저자가 그들을 향해 글로써 비추는 조명은 화려하기보다는 담백하다. K팝이라는 브랜드와 아티스트의 위세에 편승해 소비를 유도하기보다는 그들을 사람 그 자체로 바라보는 담담한 색채감은 저자가 아티스트와 독자 사이에 맺어 놓은 편안한 공감대. 챕터마다 달려있는 짧은 인터뷰 소감을 읽다 보면 어느새 '맞아 맞아'를 연발하고 있는 나를 발견하게 된다.

    [표] 이 책은 꼭
    기고자 : 작사가 조윤경
    장르 : 고정물
    본문자수 : 788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