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중국, 펠로시와 직계가족 제재

    베이징=박수찬 특파원

    발행일 : 2022.08.06 / 종합 A8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美와 대화·협력채널도 대거 단절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을 계기로 대규모 대만 포위 군사훈련을 실시한 중국이 5일 펠로시 의장과 그 직계 가족에 대한 제재를 발표했다. 중국이 미국 권력 서열 3위인 하원의장을 제재한 것은 전례 없는 일이다. 중국은 또 미국과 예정됐던 국방 관련 회담을 취소하고 미국과의 형사사법 공조, 기후변화 협상 등을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기후변화 협상은 미·중 갈등이 심할 때도 양국 협력이 가능한 분야로 꼽아왔는데 이번 중국의 결정으로 국제사회의 기후변화 대응에도 부정적인 영향이 예상된다.

    중국 외교부는 이날 "펠로시 의장이 우리의 엄중한 반대에도 대만을 방문해 우리의 내정에 간섭하고 우리의 주권과 영토의 완전성에 해를 끼쳤다"며 "하나의 중국 원칙을 짓밟고 대만해협의 평화 안정을 위협했다"고 말했다. 다만 구체적인 제재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
    기고자 : 베이징=박수찬 특파원
    본문자수 : 432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