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삼성물산·포스코건설·롯데건설 "층간소음 잡자"

    신수지 기자

    발행일 : 2022.08.05 / 경제 A22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저감기술 공동개발' 협약 체결

    삼성물산 건설부문과 포스코건설, 롯데건설이 4일 층간소음을 줄이는 기술을 공동으로 개발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국내 대형 건설사 세 곳이 각자 축적한 층간소음 관련 기술과 데이터를 공유하고, 기술협의체를 구성해 신기술 개발에 착수한 것이다.

    삼성물산·포스코건설·롯데건설은 내년 말까지 경제성을 갖춘 최적의 층간소음 저감 설루션을 개발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새로운 기술과 공법을 검증할 수 있는 주택 현장도 공동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오세철 삼성물산 건설부문 사장은 "층간소음이라는 사회적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혁신적인 해법을 찾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이날부터 아파트를 짓고 나서 층간소음 검사를 시행하는 '층간소음 사후확인제'를 시행한다. 이날 이후 사업승인을 받는 아파트는 공사를 끝낸 다음에 현장에서 바닥충격음 성능을 검사하고, 정해진 기준을 통과해야만 입주가 허용된다.
    기고자 : 신수지 기자
    본문자수 : 449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