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포스코케미칼, GM과 양극재 생산 합작법인 설립

    이기우 기자

    발행일 : 2022.05.28 / 경제 A17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포스코케미칼과 미국 제너럴모터스(GM)가 전기차 배터리의 핵심 소재인 양극재 생산 합작법인 '얼티엄 캠(Ultium CAM)' 설립을 위한 최종 계약을 27일 체결했다.

    양사는 캐나다 퀘벡주 바캉쿠아에 3억2700만달러(약 4103억원)를 투자해 연산 3만t 규모의 하이니켈 양극재 공장을 짓는다. 하이니켈 양극재는 니켈 함량이 높은 차세대 배터리용 양극재다. 올해 8월 착공해 2024년 하반기 완공할 계획이다. 양극재 3만t은 전기차 약 22만대에 공급할 수 있는 규모다. 향후 GM의 전기차 사업 확대에 따라 단계적으로 공장을 증설할 계획이다. 공장에서 생산한 양극재는 GM과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 합작회사 얼티엄 셀즈에 공급할 계획이다. 포스코케미칼은 2025년부터 8년 동안 얼티엄 셀즈에 양극재를 공급하는 장기 계약도 GM과 체결했다.
    기고자 : 이기우 기자
    본문자수 : 426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