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경기·인천 격차 줄어… 적극 투표층에선 여당 후보가 우위

    홍영림 여론조사전문기자

    발행일 : 2022.05.27 / 종합 A4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지지층 결집에 예측불허 승부

    조선일보·TV조선·케이스탯리서치 조사 결과, 5일 앞으로 다가온 6·1 지방선거의 인천시와 경기도 광역단체장 선거 모두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예측불허의 살얼음 승부를 벌이고 있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 여야(與野)가 총력전을 펼치고 있는 인천·경기 지역은 약 3주일 전 케이스탯리서치 조사에 비해 모두 1·2위 후보의 지지율 차이가 좁혀졌다. 선거 막판으로 갈수록 여야 지지층이 각각 결집하면서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경기도지사 선거

    인구 1300만여 명의 최대 광역자치단체인 경기도는 6·1 지방선거의 최대 격전지로 꼽힌다. 지난 대선에서 이재명 전 경기지사와 연대했던 민주당 김동연 후보와 윤석열 대통령이 당선인 시절에 대변인이었던 국민의힘 김은혜 후보가 맞붙으면서 '명심(明心)'과 '윤심(尹心)'의 대결로도 주목받고 있다.

    지난 23~25일 케이스탯리서치 조사 결과는 김동연 후보(45.2%)와 김은혜 후보(44.3%)의 지지율 차이가 0.9%포인트에 불과했고 무소속 강용석 후보는 2.7%였다. 4월 29일~5월 1일에 실시한 조선일보·TV조선·케이스탯리서치 조사에선 김동연 후보 45.0%, 김은혜 후보 41.0%였지만 그동안 김은혜 후보 지지율이 상승하면서 차이가 더 좁혀졌다. 현재 여야 후보의 지지율 차이는 지난 3월 대선에서 경기도 지역의 이재명 후보(50.9%)와 윤석열 후보(45.6%) 득표율 차이(5.3%포인트)에 비해서도 작다.

    경기도의 권역별로는 지지 성향이 달랐다. 경기 북부권에선 김동연 후보(47.5%)가 김은혜 후보(42.4%)보다 5.1%포인트 높은 반면, 남부권에선 김은혜 후보(45.0%)가 김동연 후보(44.4%)에 비해 0.6%포인트 높았다. 연령별로는 김동연 후보가 김은혜 후보에 비해 20대(43.2% 대 36.1%), 30대(43.2% 대 37.5%), 40대(62.4% 대 30.4%), 50대(49.9% 대 44.7%)에서 지지율이 높은 반면 60대(35.4% 대 59.7%)와 70대 이상(24.1% 대 72.4%)은 김은혜 후보가 앞섰다.

    이 조사에선 경기도 유권자의 75.9%가 '반드시 투표하겠다'고 했다. 적극 투표 의향층에선 김은혜 후보 지지율(47.6%)이 김동연 후보(46.5%)보다 1.1%포인트 높았다. 김은혜 후보가 우세한 60대 이상 유권자의 투표 의향이 더 높기 때문이다. 한편 '거주하는 지역의 기초단체장(구청장·시장·군수)과 도의원은 어느 정당 후보를 지지하겠는가'란 질문에선 국민의힘(47.9%)이 민주당(42.0%)보다 5.9%포인트 높았다.

    ◇인천시장 선거

    인천에서는 현 시장인 민주당 박남춘 후보와 전 시장인 국민의힘 유정복 후보가 2018년에 이어 '리턴매치'를 벌이고 있다. 지난 선거에선 박 후보(57.7%)가 유 후보(35.4%)를 여유 있게 물리쳤다. 3·9 대선도 인천은 민주당 이재명 후보(48.9%)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47.1%)를 앞선 지역이다.

    하지만 이번 조사에선 유 후보(45.5%) 지지율이 박 후보(40.6%)보다 4.9%포인트 높았다. 약 3주일 전 조사(유 후보 44.4%, 박 후보 38.3%)에 비해 차이가 6.1%포인트에서 줄어들긴 했지만 여전히 오차 범위 내에서 유 후보가 앞섰다.

    연령별로는 박 후보가 유 후보를 20대(41.7% 대 34.3%), 30대(43.5% 대 34.5%), 40대(52.0% 대 31.9%), 50대(46.2% 대 45.7%)에서 지지율이 앞섰지만 60대(28.9% 대 64.8%)와 70대 이상(22.2% 대 73.8%)은 유 후보가 높았다. 인천 유권자는 '반드시 투표하겠다'는 응답이 75.8%였고, 적극 투표 의향자의 후보 지지율은 유 후보 49.7%, 박 후보 42.7%였다. 인천 유권자가 지지하는 기초단체장과 시의원 후보의 정당은 국민의힘 47.1%, 민주당 37.9%였다.

    [그래픽] 경기지사 후보 지지도 / 인천시장 후보 지지도
    기고자 : 홍영림 여론조사전문기자
    본문자수 : 2000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