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순국 100주기 의암 손병희 선생, 오늘 천도교 중앙대교당서 추도제

    김승현 기자

    발행일 : 2022.05.19 / 사람 A25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3·1운동 민족 대표 33인 중 한 명인 의암 손병희<사진> 선생의 '순국 100주기 추도제'가 19일 서울 봉황각과 천도교 중앙대교당에서 열린다. 국가보훈처는 18일 "이남우 국가보훈처 차장, 가계 인사들과 천도교 회원, 기념사업회원, 관련 유족, 일반 시민 등 400여 명이 행사에 참여한다"며 이렇게 밝혔다.

    손병희 선생은 천도교 측 대표로 3·1 독립만세운동을 주도했다. 이후 일본 경찰에 검거·구금돼 서대문형무소에서 2년간 옥고를 치렀다. 병보석으로 석방됐지만, 1922년 5월 19일 서울 상춘원에서 요양 중 병사했다. 정부는 고인의 공훈을 기리고자 1962년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을 추서했다.
    기고자 : 김승현 기자
    본문자수 : 351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