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尹대통령·與의원 100명, KTX로 광주 간다

    주형식 기자

    발행일 : 2022.05.18 / 종합 A8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오늘 5·18 기념행사 참석… '임을 위한 행진곡'도 제창

    윤석열 대통령이 18일 국민의힘 의원 100여 명, 부처 장관 및 대통령비서실 직원들과 광주에서 열리는 '5·18 민주화운동 제42주년 기념 행사'에 참석한다. 사실상 여권(與圈) 총출동인 셈이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17일 브리핑에서 "100명 이상의 국민의힘 의원, 부처 장관 상당수, 대통령실도 사무실을 지켜야 하는 최소 인원을 빼고는 모두 참석한다"며 "국회, 정부, 대통령실이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하는 그 자체가 최고의 통합 메시지가 아닌가 생각한다"고 했다. 앞서 윤 대통령은 국민의힘 의원들이 대거 동참하면 좋겠다는 뜻을 당에 전달했고, 당 지도부가 흔쾌히 수락했다고 한다. 윤 대통령은 행사 당일인 18일 아침 광주로 이동하는 KTX 특별열차 안에서 국민의힘 의원들과 둘러앉아 도시락 식사도 할 예정이다.

    윤 대통령은 18일 기념식에서 국민의힘 의원들과 함께 기립해 임을 위한 행진곡도 제창할 전망이다. 보수 정권 대통령이 이 노래를 합창이 아닌 제창 형식으로 부르는 것은 처음이다. 정부 주관 기념식에서 제창은 참석자 모두가 같이 부르는 것이고, 합창은 합창단이 부르고 참석자는 원하는 사람만 따라 부르는 방식이다.

    윤 대통령은 5·18 기념식 연설에서 국민 통합을 강조할 전망이다. 대선 때 공약한 '5·18 정신의 헌법 전문 수록' 등에 대해서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기고자 : 주형식 기자
    본문자수 : 692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