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이동규의 두줄칼럼] (37) 시대정신(Zeitgeist)

    이동규 경희대 경영대학원 교수

    발행일 : 2022.05.13 / 여론/독자 A28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지금 한국은 몇 시인가?
    누구도 가보지 않은 길이 열리고 있다?

    경영이란 경(經: 정신·가치)을 영(營: operate)하는 일이다. 멘털이 중요한 건 기업이건 국가이건 마찬가지다. "잘살아보세" 불과 다섯 글자로 5000만을 단결시킨 불후의 카피를 보라.

    바야흐로 세계의 보물섬, 대한민국에 5만달러 새 시대가 열리고 있다. 시대정신이란 보통 사람들의 위대한 생각이다.

    상식과 공정은 기본이다. 민주(民主)가 육체라면 자유(自由)는 피다. 정말 오랜만에 들어보는 '지성주의'란 고급진 단어에 희망이 묻어난다.

    "지금은 혁신도 사치다. 제발 제자리에만 돌려달라." 어느 택시 기사의 말이다.
    기고자 : 이동규 경희대 경영대학원 교수
    장르 : 연재
    본문자수 : 315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